흔치 않은 친일파


이종찬 1916~1983 

 

 

구일본군 출신으로 국군에 참가한 친일파중에서도 레알 순혈 친일파 출신.

 

을사5적 다음으로 쳐죽일놈으로 평가 받은 이하영의 손자로 일본 육군사관학교에 입학해서 장교로 임관했음.

 

 

할아버지가 고위급 친일파인데다가 작위가 있는 귀족인데도 최전선에투입되서 복무했다고함.

 

중일전쟁에 참전해서 중국땅에서 3년간 전쟁을 치루다가 태평양전쟁이 시작되자 뉴기니전으로 파병됐음.

 

이때 무공훈장까지수여받음.

 

 

그런데 반전.

 

 

전쟁범죄에는 전혀 연류되지 않았고, 상관이 원주민 처녀를 강/간하려고 하자 그걸 막다가 오지로 전출되기도 햇음.

 

창씨개명을 끝까지 하지 않았고, 아버지가 죽자 작위 세습을 거부. 

 

 

해방된 이후에는 다른 일본군 출신들이 국군에 한자리씩 차지할때 '  난 민족의 죄인이라 반성해야 한다  '라고 하고 거부.

 

결국 1949년에 국군에 입대했고, 반민특위의 조사를 받았지만 창씨개명 거부한것과 작위세습을 안한것이 참작이 되서

 

사면되었다고함.

 

 

전쟁이 벌어지자 3사단장으로 참전. 영덕에서 전투중에 상관인 김백일(간도특설대 출신)이 민간인지역에 포격을 명령하자 "못하겠는데요?' 라고 거부.

 

 

북한으로 진격하고나서도 포로 학살을 하지 않고 포로수용소로 넘기고 북한 민간인을 보호했다고함.

 

 

이 무렵에 결혼을 했는데. 어머니가 며느리될 여자의 집안이 미천하다는 이유로 반대하자

 

"친일파인 우리집이 뭐가 그리 잘났는가?"   라는 말로 결혼을 성사시켰다고함.

 

 

전후에는 이승만이 재선(그 사사오입사건)를 위해 계엄령을 선포하자   전군에 

 

"군인은 정치적 중립을 지키라"는 훈령을 내리면서 군의 정치 개입을 막음.

 

 

그외에도 김재규를 아껴서 진급할수있도록 도와줬다던가. 조봉암 사형때 탄원을 주장했다던가 하는 일화들도 있음.

 

 

같은 친일파 출신이나, 그 후광으로 떵떵거리며 잘살고있는 친일파의 후손들이 반성 ㅈㅗㅅ도 없는 현실에서

 

이런 친일파도 있었다는게 유머.

Comments

1 04.16 10:49
할아버지가 친일파일 뿐 그냥 존나 영웅이잖아?ㅋㅋㅋㅋㅋㅋㅋㅋ
ㅇㅇ 04.16 11:18
친일 아님
그냥 일본 유학생
ㅂㅈㄷ 04.16 11:45
1916년에 태어났으면 일제시대 때 태어난거잖아
어찌됐던 당시 한반도는 일본의 통치하에 있었기 때문에
또 학교에서 받은 교육도 일본식이였기 때문에 정체성이 일본인으로 살아갈 수 밖에 없었던 거야
태어나니까 조국이 일본이였던거지
하지만 배울만큼 배운 정상적인 사고방식을 가진 사람이라면 알건 다 알거야
그러니까 부끄러움을 알고 저러는거지
그때도 지금도 옳고 그른일을 가리지 않고 출세를 위해서라면 무슨일이라도 하는 쓰레기들이 즐비 했다고 생각한다
역시나 그 반대로 정상적인 사고방식을 가진 사람들도 많았다고 생각한다
만약에 미국이 우리를 일제로 부터 해방 시켜주지 않았다면 지금쯤 우리 한반도는 어찌 됐을까
모두 다 일본인으로 살아가고 있었겠지
그리고 친일파들은 다들 역사교과서에서 건국영웅으로 포장 되어 배웠겠지
니라으느 04.16 14:16
이 글이 사실이면 이분 친일파 아님
handdoor2 04.17 09:07
친일파는 혈통으로 정해지는게 아니라
개인의 행동으로 정해지는것이지
깜장매 04.17 12:04
그래도 일제에 협력하고 호의호식 하면 산것 변함 없잖아
[@깜장매] 저게 협력한거냐???
인터넷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