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의 시나리오를 단 돈 1달러에 팔아버린 영화감독

 

제임스 카메론

 

 

영화감독을 꿈꾸던 제임스 카메론은 

 

영화제작사에서 여러 일들을 해왔음

 

 

그러다 마침내 영화감독 제안이 들어옴

 

 

 

그 영화의 제목은 피라냐2

 

그렇게 행복하게 연출을 하고 있다가 2주도 안되서 짤림

 

 

이유는 이러했음

 

피라냐2는 이탈리아 영화인데

 

유니버설의 후원을 받는 조건으로 미국인 영화감독을 고용했어야했음

 

 

그 감독이 카메론이였던 것이고, 피라냐2의 제작진들은 그 조건에 동의해

 

카메론을 감독으로 고용한 뒤, 2주정도 지났을 무렵 의견마찰이라는 구라를 통해서 카메론을 해고한 뒤 지 좆대로 감독을 고용함

 

 

결국에 영화는 올해 최악의 영화라는 평가와 함께 좆망함

 

그런데 영화가 완성된 뒤로도 카메론이 감독을 했다고 공식적으로 표기를 했기 때문에 카메론은 그 뒤로 평판이 좆돼버렸고 영화감독을 다시는 하지 못하는 상황에 처함

 

 

그래서 카메론은 직접 시나리오를 쓰겠다고 결심

 

 

 

그렇게해서 쓴 시나리오가 바로

 

 

 

터미네이터1의 시나리오

 

 

이 시나리오를 본 영화사들은 지들이 사겠다고 거금의 돈을 제안함

 

하지만 카메론은 그것을 거절하고 만들어진지 얼마 되지않은 오라이언 픽쳐스에 이 시나리오를 단 1달러에 파는 대신에 자신을 감독으로 고용해달라고함

 

 

앞서 말햇듯 피라냐2가 좆망했기 때문에 카메론의 감독능력은 많은 의심을 샀고, 때문에 다른 영화사에서는 위 제안을 모두 거절했었음

 

하지만 오라이언 픽쳐스는 동의함

 

 

 

그렇게 영화가 다 만들어졌는데

 

홍보측에서는 영화가 보나마나 ㅂㅅ같을 거라며 홍보를 대충해줌

 

 

 

그럼에도

 

 

 

 

초대박을 터뜨려

 

박스오피스 첫주 1위까지 기록함

 

 

 

그 후 카메론은 에이리언2, 터미네이터2, 트루라이즈, 타이타닉, 아바타등으로

 

할리우드 최고의 흥행감독으로 자리매김함

Comments

꽃자갈 05.16 05:57
참고로 피라냐2 하차하고 스트레스 받아 몸도 존나 아플 때 무서운 꿈을 꾸었는데 그게 불속에서 금속 해골바가지가 빨간눈으로 노려보는 꿈이었음.
ooooooo 05.16 10:19
그래서 터미네이터 1은 19금 장면들이 많이 나왔구나
댓글쓰기
자유게시판